최종편집 : 2018-12-12 오후 04:39:00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인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하나된 남과 북… 해남·북한 온성 교류협력도 청신호

남북관계, 국제정세 따라 시기결정
민족 화해와 희망 이미지 공고히

2018년 09월 21일(금) 16:35 [해남신문]

 

남북 정상이 지난 19일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하며 남북 관계가 급진전되면서 최남단 해남과 최북단 북한 온성 간 교류협력사업 등 남북 자치단체간 교류협력 추진과 민간 협력 추진에도 청신호가 켜질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19일 군사적 적대관계 종식, 동창리 미사일 엔진시험장 폐기, 영변 핵시설 영구 폐기, 동서해선 철도와 도로 연결 등 경제협력,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정상화, 이산가족 문제 해결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남북공동선언을 발표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이 15만 평양시민들 앞에서 70년 적대관계를 청산하자는 연설을 했고 20일에는 남북정상이 백두산에 함께 오르는 역사적 순간을 연출했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올해 안에 서울을 답방해 남북정상회담을 또 한차례 가질 예정이다.

이 모든 것이 남북정상간에 처음 있는 일로 평양공동선언과 함께 남북관계의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 남북 자치단체간 교류협력과 민간 협력사업도 잇따라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같은 상황에서 명현관 군수가 지난 선거 때 공약으로 제시한 '최남단 해남과 최북단 북한 온성 간 교류협력 추진 사업'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명현관 군수는 대한민국의 끝이자 시작인 땅끝 해남과 한반도의 최북지역인 북한 온성 간의 자매결연으로 해남의 희망이미지를 더욱 발전시키고 해남과 북한의 특산물을 물물 교류하는 등 민간협력사업을 지원한다는 공약을 밝히고 있다. 지역 특산물과 농업기술 등을 지원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한반도 최남단과 최북단의 상호 교류를 통해 해남의 희망 이미지를 더욱 공고히 다진다는 계획이다.

민간교류도 활성화될 전망이다. 해남군에서는 지난 2007년 당시 성금을 모아 통일쌀 1200가마(40㎏)가 전달됐고, 2008년에는 금강산지역에 해남고구마재배사업도 실시돼 고구마순과 멀칭비닐ㆍ비료ㆍ농약을 지원하는 등 교류가 있어왔다. 대흥사도 서산대사가 입적한 북한 묘향산 보현사과 남북합동으로 추계제향을 개최할 수 있도록 협의가 추진됐지만 경색된 남북 관계로 진전을 보이지 못했다. 그러나 남북관계가 급진전되면서 UN안보리의 대북 제재 완화나 중단이 전제돼야 하지만 앞으로 교류협력사업에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은 이같은 변화에 발맞춰 남북관계 및 국제정세와 관련된 동향을 파악하는 한편 남북교류와 관련해 제정돼 있는 '해남군 남부교류협력추진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도 정비할 예정이다. 또 앞으로 남북교류 관련 단체들과 구체적인 사업논의에 나서고 통일부로부터 북한주민 접촉 승인을 얻어 사업을 구체화한다는 계획이다.

노영수, 이창섭기자
“”
- Copyrights ⓒ해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해남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해남신문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오르는 쌀값이 무서워?

전국체전 펜싱 박경두 금메달

포스코동우회 광양지회

국제라이온스협회 광양•..

광양112자전거봉사대-광양신문..

옥곡초 개교 89주년 기념 제10..

제10회 진월초등학교 총동문회..

풍부한 단맛과 영양, 자색고구..

공부(工夫)

서민금융지원에 앞장 선 박찬..

 이달의 인물 포터스

군민이 봉인가?
[해남신문]해남교통은 결행 문제가 보도되고 여론이 급속히 안좋아지자 지난 9월 14일 해남신문 ..

고전의 향기
[해남신문]고대 중국 주나라가 동서로 분열된 이후 BC221년 진나라가 중국을 통일하기 까지 약 5..

연말과 '메멘토 모리'
[해남신문]올해도 연말이 되어 '가는 한해'를 뒤돌아 본다. 언제나 그래왔듯 즐겁고 아..
지역분권의 시작과 끝은 주민..
[해남신문]지역분권은 국가로부터 권한이나 필요한 재원을 지역에 이양하여, 지역의 일은 지역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