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7-19 오후 04:58:13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라이프 기획·특집 오피니언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교과서에 나오는 우리꽃·새, 책 한권으로 만나요

오영상 전 사무처장 책 출간
직접 촬영한 294종 담아내

2019년 04월 13일(토) 13:06 [해남신문]

 

ⓒ 해남신문


ⓒ 해남신문


오영상 전남문화관광재단 전 사무처장(계곡면 여수리)이 교과서에 실린 우리꽃과 우리새를 책 한권으로 만나볼 수 있는 '교과서에 나오는 우리꽃 우리새' 책을 지난 3월 출간했다.

이번에 출간된 '교과서에 나오는 우리꽃 우리새'는 교과서에 우리의 꽃과 새가 얼마만큼 실렸는지에 대한 오 전 사무처장의 호기심에서 시작됐다. 학생들이 자연에 관심을 가지며 자라나기 위해서는 최소한 교과서에 나오는 우리꽃과 새를 알아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오 전 사무처장은 교육부 교과서를 살펴보며 책에 실릴 종들을 결정하고, 직접 촬영한 자료가 없을 경우 서식지를 방문해 촬영하는 등 꼼꼼하게 책을 제작했다. 책은 총 248쪽으로 교과서에 실린 우리꽃ㆍ우리나무, 우리새, 비슷한 꽃과 비슷한 새 등 모두 294종에 대한 사진자료와 설명으로 구성됐으며 올컬러책이다.

특히 학생들이 책 한권만으로도 교과서에 실린 꽃과 새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도록 설명과 함께 저자 알림장 코너를 구성했다. 저자 알림장은 교과서에서 미처 설명해주지 못한 내용들을 함께 다룬 코너다. 예를 들어 비둘기의 경우 조류명이 아니라 비둘기과 비둘기류의 새를 한데 모아 부르는 이름이고 우리나라 종으로는 멧비둘기ㆍ양비둘기 등이 있다는 설명을 함께 달아 이해를 돕는 것이다.

우리 꽃 파트는 식별이 어려운 비슷비슷한 종류의 꽃에 대해서 설명했고, 우리 새는 비슷한 이름의 새들을 사진과 함께 모아 일목요연하게 살펴볼 수 있도록 했으며 관련된 속담도 실어 정보의 폭을 넓혔다.

또한 생생함을 더하고자 직접 촬영한 63개의 동영상을 QR코드로 쉽게 볼 수 있도록 했다. 부록에는 교과서명, 발행처와 발행일, 게재 쪽 등 자세한 정보를 학년별 표로 정리했다.

오 전 사무처장은 "미래세대에게 우리의 자연자원을 제대로 알려 우리 강산을 사랑할 수 있도록 해보자는 취지에서 출판작업을 시작했다"며 "6개월간의 자료수집 과정과 이미지 자료 확보, 편집과정은 힘들고 어려웠지만 초등학교 교과서에 나오는 우리꽃과 우리새에 대해 제대로 알릴 수 있는 교과서 보조자료를 선보일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교과서에 나오는 우리꽃 우리새' 출판기념회는 오는 18일 오후 7시 광주 빛고을시민문화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책은 서점ㆍ인터넷서점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영민기획(062-232-7008)으로 하면 된다.

오영상 전 사무처장은 지난 1988년부터 전남일보, 광주매일, 굿데이신문을 거쳐 해남신문 편집국장으로 활동하는 등 20여년간 언론인으로 활동했으며 전남문화관광재단 사무처장을 지냈다. 또한 지난해 제24회 녹색환경대상을 수상한 생태전문가이며, '무등산야생화', '땅끝해남의 자연자원', '전라도 야생화' 등의 책을 출판한 바 있다. 현재는 황산면 원호리에서 생태체험농장을 조성 중이다.

박수은기자
“”
- Copyrights ⓒ해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해남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해남신문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화산면 밑반찬 나누며 이웃사..

푸드플랜 수행 적임자는

가수 한여름, 경주월드 전속모..

[고전칼럽] 대의멸친(大義滅親..

[스마트폰 즐기기 96] 뱅크 샐..

<인터뷰> 이호군 해남군 지역..

통일

로타리 해남클럽 회장 이·취..

[기고] 백운산을 국립공원으로..

소통칼럼

 이달의 인물 포터스

해남군방범연합회 한마음 체육..
[해남신문]매일 밤마다 지역 치안유지를 위해 야간순찰 활동을 펼치는 것은 물론 각종 행사·대..
위기 극복하고 세계 유수 교역..
[해남신문]일본 경제보복으로 촉발된 한일간 갈등이 일본 제품 불매운동으로 사회전반에 번져나..

시도해야 할 수 있다
[해남신문]도시재생은 지난 10년간 도시학 및 지역학에서 가장 주목받는 주제며 전문가 포럼이나..

걸어서 출근합시다
[해남신문]해남군 신청사 건립을 위한 공사가 착수됐다.군청사는 해남읍 중심부에 위치해 있어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