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07-17 오전 10:27:52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행복을 디자인 하는 행복한 부부 학교

2기 프로그램 본격 진행

2018년 07월 06일(금) 12:25 [해남신문]

 

ⓒ 해남신문


부부갈등 예방과 치유를 위한 행복한 부부학교 프로그램이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2박 3일동안 여수와 순천 일대에서 펼쳐졌다.

해남군건강가정ㆍ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정광선)가 노년기 가정과 다문화 가정, 일반 가정 등을 대상으로 지난해에 이어 2회째 마련하고 있는 행복한 부부학교는 올해 40여쌍의 부부가 참여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부부가 바쁜 일상생활속에서 함께하지 못했던 소통과 대화의 시간을 갖기 위해 문화행사로 영화를 관람하는 시간과 해상케이블카 체험이 마련되었다. 또한 전문 강사들을 통해 부부간 의사소통법과 스킨십 프로그램, 동작치료, 감성 코칭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특히 스킨십을 위한 커플 스트레칭 프로그램에서는 처음에는 어색해 5초 이상 눈을 마주치지 못했던 부부들이 시간이 지날수록 자연스럽게 30초 이상 눈을 마주치며 사랑한다고 고백하며 서로 포옹하는 광경을 연출했다.

또 서로 정성스럽게 발을 씻겨주는 세족식과 함께 촛불을 들고 배우자에게 미안함과 고마움, 사랑의 마음을 전달하는 시간이 마련돼 일부 참가자들이 감동의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참가자들은 "인생에서 가장 뜻깊은 시간이었고 서로를 이해하고 서로에게 고마움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이런 기회가 있다면 다시 참여하고 싶다"고 입을 모았다.

행복한 부부학교 프로그램은 지난해 45쌍의 부부가 참여해 1기 졸업생이 탄생했고 그 효과를 인정받아 여성가족부산하 한국건강가정진흥원이 실시한 2017년 가족정책서비스 우수사업 공모전에서 최우수사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해남 다가치뉴스 기자단/김투이(베트남ㆍ47)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위원회의 지원을 받았습니다>

해남신문기자
“”
- Copyrights ⓒ해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해남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해남신문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김석환 홍성군수 올해의 부부..

한돈협회 홍성지부장 이·취임..

"읍성 549아트 프로젝트는'체..

광양시청 사회복지과 박남식 ..

축사 여름철 고온 예방 사전 ..

이번 지방선거 기대해도 됩니..

홍성조양로타리클럽 회장 이·..

다문화가족이 꾸민 5월 읍성문..

'향우신조 제1항'은 유효한가?..

화원면, 청무화과 설명회 열어

 이달의 인물 포터스

홍성YMCA 이전 개소식 가져
[홍주일보]홍성YMCA가 지난 7일 오관리로 사무실을 이전해 개소식을 가졌다. 개소식은 홍성문화..

광양시새마을회
[광양신문]광양시새마을회(회장 정용태)가 지난 6일 친환경 LED 모기포충기 24대를 지역 내 경로..

사라실예술촌, 직장인드로잉클..
[광양신문]광양시 사라실예술촌(촌장 조주현)이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와 직장인 취미활동 지원을..

발레 꿈나무 열네살 박건희, ..
[광양신문]박건희 군(마동중 1)이'2018 제11회 코리아국제발레콩쿠르'에서 프리주니어 부문 금상..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