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09-19 오후 03:30:30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유권자들, 선거 5일전 이미 후보 정했다?

<6 · 13 지방선거 분석 - 사전투표 >

2018년 07월 10일(화) 14:38 [뉴스사천]

 

↑↑ 6·13지방선거 중 사천시장선거의 사전투표·전체투표 득표율 비교 표. 관내사전투표 득표율이 전체결과와 유사한 것으로 보아 유권자들은 선거일 4~5일 전에 이미 표심을 정했을 가능성이 높다.

ⓒ 뉴스사천


↑↑ 최근 치른 네 번의 선거투표율 비교. 사전투표율이 점점 올라가고 있다.

ⓒ 뉴스사천


관내사전투표와 최종 선거 결과 아주 비슷해

관외사전투표에선 오히려 '송'이 '차'에 뒤져

사전투표율 점점 상승…40%가 일찌감치 투표

6ㆍ13지방선거 중 사천시장선거의 사전투표ㆍ전체투표 득표율 비교 표. 관내사전투표 득표율이 전체결과와 유사한 것으로 보아 유권자들은 선거일 4~5일 전에 이미 표심을 정했을 가능성이 높다. 6ㆍ13지방선거가 끝난 지 한 달 가까이 흐르고 있다. 6ㆍ13지방선거 분석, 이번엔 사전투표 결과를 바탕으로 살피려 한다. 사전투표제는 2013년 4월 국회의원 재ㆍ보궐선거에서 처음 도입돼 올해로 5년째를 맞은 제도다. 전국 단위 선거로는 2014년 지방선거, 2016년 국회의원선거, 2017년 대통령선거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 시행이었다.

그동안 사전투표율은 전반적으로 상승세다. 전국 평균(단위 %)으로 볼 때 각각 2014년 11.49, 2016년 12.19, 2017년 26.06, 2018년 20.14이다. 이번 지방선거의 경우 지난해 대선보다는 낮지만 4년 전의 같은 지방선거와 비교하면 두 배 가까이 올랐다.

사천만 놓고 보면 조금 다른 면이 있지만 사전투표율이 높아지는 경향은 비슷하다. 2014년 15.22, 2016년 13.14, 2017년 27.16, 2018년 28.22이다. 2016년 국회의원선거가 가장 낮았고 이번 지방선거가 가장 높았다. 보수적 성향이 강한 지역 표심의 특성상 박근혜 대통령 탄핵으로 치른 대통령선거에서 보수 후보의 당선가능성이 낮다고 본 일부 유권자들이 투표에 참여하지 않은 탓으로 보인다. 당시 사전투표를 포함한 전체 투표율도 전국 77.23에 비해 사천이 75.82로 더 낮았다.

사전투표율의 상승은 전체 투표율(%)의 상승으로 이어졌다. 국회의원선거의 경우 사전투표가 없던 6년 전 제19대 총선에서 54.2이던 것이 2년 전 제20대 총선에서는 58.0으로 올랐다. 지방선거는 4년 전 56.8이던 것이 60.2로 상승했다. 사천만 놓고 보면 67.2에서 69.3으로 2% 넘게 올랐다. 그만큼 유권자들이 투표장으로 더 나간 셈이다.

투표장으로 더 나간 유권자들이 선거에 어떤 영향을 줬는지는 단정해 말하기 어렵다. 다만, 비교적 젊은 층이 투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음이 각종 통계나 여론조사로 확인되는 만큼 이를 참고해 대충 가늠할 수 있겠다.

이번 분석에서 더 눈여겨 볼 점은 사전투표의 표심이 전체 투표 결과에 미친 영향, 또는 두 결과의 비교다. 결과를 살피기에 앞서 두 가지 사실을 상기하자. 사전투표는 선거일에 맞춰 투표하기 어려운 유권자들이 선거일보다 4~5일 앞에 하는 투표다. 따라서 그만큼 이른 시점의 표심이 반영된다고 보면 된다.

또 사전투표는 관내와 관외로 나뉜다. 관외는 사천에 주소를 두고 있으면서도 부득이 외지 생활을 하는 사람들이 하는 투표다. 유학 중인 대학생들 경우가 대표적이다. 군인들도 대표적 사례. 그러니 비교적 젊은 유권자들이 이에 해당될 가능성이 크다. 따라서 젊은 층 표심이 강하게 나타날 수 있다. 그에 비하면 관내의 경우 전체 유권자의 평균 분포와 좀 더 가깝다고 볼 수 있다.

그렇다면 이번 지방선거에서 사전투표의 표심은 어땠을까. 편의상 사천시장선거로 좁혀서 살펴보자. 사전투표에는 2만6646명이 참여했다. 이는 전체 투표자 6만5474명에 비하면 40.7%에 해당한다. 결코 만만치 않은 수치다. 이 가운데 관내사전투표 참여자는 1만9261명, 관외사전투표 참여자는 7385명이었다.

결론부터 말하면, 사전투표에선 송도근 후보가 1위는 차지했으나 상당히 벅찬 싸움을 벌였다. 송도근, 차상돈, 이종범 세 후보의 득표율(%)은 각각 47.60, 46.89, 5.51이었다. 1위와 2위의 표차는 185표(0.71%p)였다. 전체 득표율이 49.70, 44.47, 5.83인 것과 비교하면, 이 후보의 득표율엔 큰 변화가 없는 반면 송ㆍ차 후보의 득표율이 상당히 좁혀졌음을 알 수 있다.

여기엔 관외사전투표가 크게 작용했다. 관외 득표율만 놓고 보면 차 후보가 53.62로, 40.16의 송 후보를 오히려 앞선 것이다. 비교적 젊은 층이 많은 관외사전투표자의 특성이 그대로 드러난 결과로 읽을 수 있겠다.

박빙의 사전투표 결과와 달리 선거일의 일반투표에선 송 후보가 차 후보를 크게 따돌렸다. 두 후보의 득표율은 51.06과 42.91로 8.15%p 차이를 보였다.

한편, 전체 득표율과 가장 유사한 득표율을 나타낸 건 관내사전투표다. 여기서 송ㆍ차ㆍ이 세 후보의 득표율은 각각 50.47, 44.29, 5.23으로 최종 결과와 비슷했다. 이는 곧 '선거일 4~5일 전의 유권자들 표심이 선거 당일에 이르러서도 크게 변하지 않았다'고 해석될 수도 있음이다.

다만 4년 전 지방선거와 지난해 대선에서의 사전투표 결과는 이번 선거와 조금 다른 경향을 보였다. 먼저 2014년 지방선거에선 관외사전투표 결과가 전체 결과와 아주 흡사했다. 반면 관내사전투표에선 송도근, 정만규 두 후보의 표차가 더욱 좁혀졌다. 선거일에 이를수록 표심이 송 후보 쪽으로 이동하고 있었을 가능성과, 지역대결 성향이 강했던 선거 특성상 젊은 층 표심이 어느 한쪽으로 크게 쏠리지 않았을 가능성을 점쳐볼 수 있겠다.

반면 지난해 대선에선 관외는 월등한 차이로, 관내는 약간의 차이로, 모두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보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를 더 많이 선택했다. 하지만 선거일 투표 결과는 홍 후보의 압도적 지지 양상이었다. 탄핵이란 특수 상황에서 탄핵 지지층이 투표장으로 일찍 나간 반면 반대하거나 보수적 표심은 투표장으로 늦게 나갔다고 풀이할 수 있겠다.


하병주 기자 into@news4000.com

하병주기자
“유쾌한 소통”
- Copyrights ⓒ뉴스사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사천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뉴스사천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무더위 속 헌혈'참여자 줄이어..

한 여름 밤의 금호동 길거리 ..

광양문화원 이색 기획전시'공..

홍성고 출신 남현우 씨 기장 ..

윤영일 의원, 신성장기술사업 ..

어린이 수송차량, 안전 대책 ..

아픈 길고양이들의 엄마, 윤검..

"이제라도 내 건강은 내가 지..

칠성요양병원

농촌지도자회•생활개선..

 이달의 인물 포터스

추석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
[홍주일보]예산군은 추석 연휴기간 전후로 환경오염 사고예방을 위해 이번 달 중순부터 다음 달 ..

경상도에 우뚝 선 충청도 사나..
[홍주일보]자랑스러운 충청인의 한 사람 표병호(58·사진) 씨는 경상남도의회 교육위원회 위원장..
㈜클린환경센터 사회적기업 인..
[홍주일보]지난해 6월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됐던 ㈜클린환경센터(대표 심정진·신영출)가 지..

2018 시민의 상…황재우 어린..
[광양신문]올해 광양시민의 상 수상자로 (재)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 황재우 이사장이 선정됐다.광..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