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8-18 오후 06:48:23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라이프 기획·특집 오피니언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인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정(正)과 기(奇) 조화된 인사 필요

2019년 06월 07일(금) 11:06 [해남신문]

 

사회전반에서 베이비붐세대가 퇴직하면서 변화가 일어나고 있듯이 공직사회도 예외없이 세대교체 바람이 불어오고 있다.

해남군도 이미 세대교체의 바람이 불면서 연이어 큰 폭의 사무관급 이상 인사요소가 발생되고 있다.

이러한 변화를 시간흐름에 따른 어쩔 수 없는 일로 치부하고 수동적으로 받아들이기 보다는 해남군 조직혁신과 조직활성화를 위한 도약과 변화 계기로 삼기 위해서는 정과 기가 조화로운 인사가 필요하다.

손자병법에는 "삼군(三軍)의 무리로 적을 맞아 반드시 패하지 않게 하는 것은 기와 정이다"라고 말하고 있다.

지역이 안고 있는 다양한 사회문제와 주민들의 다양한 욕구, 지자체간 치열한 경쟁과 효율적이고 다변화된 행정환경 대처하기 위해서는 정과 기가 조화로운 인사가 필요하다.

해남군 앞에 놓여 있는 농수산업 및 지역경제 활성화, 날로 중요성이 높아지고 전문성이 요구되는 문화관광 진흥 및 보건복지에 대한 국민욕구 충족등 산적해 있는 당면과제에 대한 해결책이기 때문이다. 특히 관광문화 분야는 지역고유성과 특성을 살려 어떻게 차별화를 할 것인가가 중요하다.

정(正)이 근무평정과 연공서열에 의한 관행적 인사라면 기(奇)는 조직에 활력을 불어 넣기위해 업무능력과 역량에 중점을 둔 과감한 발탁인사가 동시에 이루어져야 한다.

민선 7기가 1년을 맞이한다. 조직개편 후의 성과 및 업무효율성도 정확히 분석되어야 한다.

군정에 가시적인 혁신과 성과를 내기 위해서는 구호만이 아닌 체계적인 업무시스템 구축이 필요하다. 향후 인사에서는 이를 견인할 수 인재를 전면에 배치하여 군정개혁에 속도감을 부여해야 한다.

해남신문기자
“”
- Copyrights ⓒ해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해남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해남신문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로타리 해남클럽 회장 이·취..

[기고] 백운산을 국립공원으로..

소통칼럼

교육칼럼

조승규 사천소방서장 정년퇴임

최재원 제23대 사천시 부시장 ..

'유플러스샵 노트10 대란' 토..

▶히브리서 2:18

스마트폰 즐기기[97] 개인 PR ..

찬란한 색과 풍경들의 향연, ..

 이달의 인물 포터스

먹거리 위원회 65명 신청 지역..
[해남신문]지역의 다양한 먹거리 문제를 해결해나가기 위한 민관 거버넌스인 먹거리 위원회 구성..

미황사 한문학당 20주년 맞아
[해남신문]새벽예불부터 한문및 예절교육, 단청그리기, 탁본, 생태탐방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

폭염 뚫고 사랑 나눈 사랑손힐..
[해남신문]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어촌공사가 주관하고 사랑손힐링센타(대표 강경구, 조선간호..

기초연금제도 시행 5주년을 맞..
[해남신문]기초연금제도 시행 5주년을 맞은 올해 기초연금 수급자가 520만 명('19.3월 기준)..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