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1-18 오후 04:37:18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행정/지자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느린꼬부랑길 이 달 걷기여행길 선정

5.1km·1시간 30분 소요

연계 관광지·먹거리 충분

0000년 00월 00일(화) 15:57 [홍주일보]

 

↑↑ 예산군 대흥슬로시티 느린꼬부랑길 모습.

ⓒ 홍주일보


예산 대흥 슬로시티 일원에 조성된 '느린꼬부랑길'이 2월 여행하기 좋은 걷기 여행길에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걷기여행의 활성화를 위해 매월 각 지역별 여행하기 좋은 걷기 여행길을 선정한다. 이번에 선정된 2월 추천길은 '예산군 대흥면의 느린꼬부랑길 1코스-옛 이야기길' 외 7곳이다.

느린꼬부랑길은 지난 2009년 국내 6번째로 슬로시티에 가입한 대흥슬로시티의 문화관광자원을 활용한 길로 2011년에 조성됐으며 총3개의 코스로 구성됐다. 이번에 선정된 1코스인 '옛 이야기길'은 1964년부터 30여 년 동안 국어교과서에 실린 의좋은 형제 이야기의 주인공이 지나다녔다는 길로 대흥면 상중리에 위치한다.

코스는 슬로시티방문자센터-배 맨 나무-봉수산자연휴양림-대흥동헌-슬로시티방문자센터로 거리는 5.1㎞이며 소요시간은 1시간 30분이다. 또한 숙박이 가능한 봉수산자연휴양림, 수목원, 예산10경 중 5경인 예당호, 예당관광지, 예산10경 중 9경인 예산황새공원 등 걷기 여행 후 즐길 수 있는 연계 관광지가 충분하다. 먹거리로는 어죽, 붕어찜 등이 방문객에게 인기가 많다.

한국관광공사 추천 2월 걷기여행길은 '대한민국 구석구석'에 소개돼 있으며, 코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두루누비', '예산군 문화관광', '대흥슬로시티방문자센터'에서 찾아볼 수 있다. 전화문의는 예산군청 문화관광과(339-7323), 대흥슬로시티방문자센터(331-3727)로 하면 된다.

김옥선기자 hjn@hjn24.com
“ ⊙사시(社是)=”
- Copyrights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홍주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재광양금당고동문회, 회장 이..

농협선샤인봉사대-광양지역자..

조재경 농촌지도사, 대한민국 ..

대흥사 심적암을 복원하여 항..

군민이 봉인가?

연말과 '메멘토 모리'

고전의 향기

자활로 희망찬 내일, 자활센터..

송지 삼마 강우원 노인회장 단..

(주)대진, 광사협에 지역 중고..

 이달의 인물 포터스

말 한마디의 중요성
[해남신문]"녹물 민원이 한 집에서만 와요"위 문장을 읽은 군민들이 어떤 느낌을 받는지 묻고 싶..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해남신문]해남군은 지난 15일부터 오는 3월 31일까지 전체 주민을 대상으로 주민등록 사실조사..

농민과 어민, 남북한 교류를 ..
[해남신문]경제의 기본은 나눔과 교환이다. 나눔은 기술, 물자, 서비스를 서로 함께 뭉치거나 나..

조합장선거 불법행위 막아야
[해남신문]금년 3월 13일 4개 조합장 선거가 전국적으로 동시에 치러지게 된다. 단위농협 장을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