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05-26 오후 05:51:07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서브, 스파이크' 하나되는 다문화여성 배구단

스포츠 통한 소통·화합의 장
전남 대회 우승, 실력도 짱

2017년 03월 20일(월) 15:41 [해남신문]

 

↑↑ 해남 다문화가정 배구단이 지난해 봄에 열린 전남 다문화가정 배구대회에서 우승을 한뒤 가족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해남신문


결혼이주여성들이 서브와 스파이크 등 배구를 통해 소통과 화합에 나서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해남지역 결혼이주여성 10여명으로 구성된 해남 다문화여성 배구단은 아직 멋들어진 배구단 이름이나 감독 등도 없지만 지난 3년여동안 자발적으로 배구단을 운영하고 있다.

해남 다문화여성 배구단은 해마다 전라남도 다문화가정 배구대회가 열리고 있는 것을 착안해 해남에서도 한번 참가해 보자는 마음으로 지난 2014년에 만들어졌다. 이를 계기로 한달에 한번 정기적으로 모임을 갖고 있고 대회를 앞두고는 매주 일주일마다 학교 체육관을 빌려 훈련을 하고 있다.

또 훈련이나 대회 참가 과정에서 각 가족들이 함께 하고 특히 결혼 이주여성들의 남편들이 코치 역할을 해주며 연습 상대팀이 되주는 등 자연스럽게 교류도 이뤄지고 있다.

모두가 순수 아마추어 출신이지만 지난해 봄 전남다문화 평화연합 주최로 영암에서 열린 제 4회 전라남도 다문화가정 배구대회에서는 우승을 차지했고 가을에 열린 5회 대회에서는 3위를 차지할 정도로 실력도 만만치 않다.

배구단 주장을 맡고 있는 하루미씨(일본, 46)는 "처음에는 대회에 한번 참가하고 배구단이 없어질 줄 알았는데 서로 만나서 연습하고 이야기하며 운동을 통해 스트레스를 풀면서 서로 가까워지고 단합하는 계기가 돼 계속 운영해 오고 있다"면서 "특히 배구가 서로 마음이 통해야 하는 운동이기 때문에 다문화가정들이 서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데 큰 역할을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지난 4회 대회에서 우승하며 받은 상금으로 상의 유니폼을 맞췄다는 해남 다문화여성 배구단은 다음달에 열릴 예정인 6회 대회에서도 꼭 우승을 하겠다는 다짐을 다지고 있다.

이창섭기자
“”
- Copyrights ⓒ해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해남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해남신문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땅끝 해남의 대선공약

주택 전소된 노부부, 새 보금..

세월호와 부활절

가족과 함께 해남 여행으로 힐..

모교는 폐교됐지만 동문 화합..

권리와 존엄 지키는 베리어프..

삼보 일배 길

농아인협회 이효리 회장 취임

편지

사퇴않고 버틴 박철환 군수 장..

 이달의 인물 포터스

'친구들은 내가 지킨다' 명예..
[해남신문]해남경찰서(서장 김근)는 지난 19일 대회의실에서 '청소년의 달 포상 및 명예경찰..

전복껍질에 대한 명상
[해남신문]해남, 완도를 비롯한 바다를 끼고 있는 남해안 섬 일대는 주산업이 양식업이다. 보길..

해남군약사회 사랑의 쌀 500 k..
[해남신문]해남군약사회(회장 김은숙)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사랑의 쌀 전달식을 지난 25일 해..

당신의 아이는 안전한가요?
[해남신문]내 아이가 어린이집 다닐 때는 어린이집 차량사고나 선생님들의 학대 뉴스에 마음이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