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1-18 오후 04:37:18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오배근 도의원, 신도시 '콩나물 교실' 해결 촉구

내포중 25학급 규모에서 내년 32학급 불가피해져

0000년 00월 00일(화) 11:24 [홍주일보]

 

ⓒ 홍주일보


충남도청과 도교육청 등 행정기관이 이전한 내포신도시의 과밀학급 문제가 도마 위에 올랐다. 당초 25학급 규모로 계획된 내포중학교만 보더라도 현재 30학급으로 늘어나면서 '콩나물교실'과 같은 최악의 교육환경을 초래했다는 지적이다.

충남도의회 오배근(더불어민주당ㆍ홍성1ㆍ사진) 의원은 지난 6일 열린 제302회 임시회 1차 본회의 5분 발언을 통해 내포신도시 과밀학급 해소를 촉구했다. 오 의원에 따르면 내포중은 당초 25학교 규모로 계획됐으나, 올해 30학급으로 편성, 내년 32학급으로 늘어날 위기에 놓였다.

현재 과밀학급으로 인한 부족한 교실은 교장실과 각종 실습실을 개조, 열악한 환경에서 아이들이 학업을 이어가고 있다는 게 오 의원의 주장이다. 오 의원은 "올해보다 더 큰 문제는 2019학년도부터이다"라며 "내년에는 과밀현상이 더욱 심각해져 960여 명, 32학급 편성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어 "정상적인 교육과정이 어렵게 되고, 교과수업 외 영역활동에도 제약이 따른다"며 "전인적, 창의적 활동 또한 소홀하게 돼 결국 생활지도와 인성교육이 취약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과밀학급은 아이들의 인성과 사제 관계를 메마르게 하는 불행의 원인이 될 것"이라며 "안전과 급식, 보건위생 같은 기본적인 학생복지도 피해를 입으며 이러한 피해는 아이들이 떠안게 된다"고 지적했다. 오 의원은 대안으로 "가칭 주촌중학교의 조속한 신설을 촉구한다"며 "학생안전을 고려해 내포중 체육관 옆 대지에 교사를 수평 증축해 특별실과 관리실 등으로 사용하고, 중ㆍ장기적으로 학교를 신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현재 교육수요자인 학생과 학부모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살펴 대처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허성수기자 hjn@hjn24.com
“ ⊙사시(社是)=”
- Copyrights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홍주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재광양금당고동문회, 회장 이..

농협선샤인봉사대-광양지역자..

조재경 농촌지도사, 대한민국 ..

대흥사 심적암을 복원하여 항..

군민이 봉인가?

연말과 '메멘토 모리'

고전의 향기

자활로 희망찬 내일, 자활센터..

송지 삼마 강우원 노인회장 단..

(주)대진, 광사협에 지역 중고..

 이달의 인물 포터스

말 한마디의 중요성
[해남신문]"녹물 민원이 한 집에서만 와요"위 문장을 읽은 군민들이 어떤 느낌을 받는지 묻고 싶..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해남신문]해남군은 지난 15일부터 오는 3월 31일까지 전체 주민을 대상으로 주민등록 사실조사..

농민과 어민, 남북한 교류를 ..
[해남신문]경제의 기본은 나눔과 교환이다. 나눔은 기술, 물자, 서비스를 서로 함께 뭉치거나 나..

조합장선거 불법행위 막아야
[해남신문]금년 3월 13일 4개 조합장 선거가 전국적으로 동시에 치러지게 된다. 단위농협 장을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