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2-12 오후 04:39:00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경제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아산 원도심 장미마을 R.O.S.E 사업

여성친화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사업비 1152억원 규모

2018년 09월 11일(화) 11:30 [충남시사신문]

 

↑↑ 온천동과 실옥동 일원 온양원도심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역.

ⓒ 충남시사신문



아산시는 올해 문재인 정부의 핵심 국정과제로 주거복지 실현,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 내 쇠퇴한 도시경쟁력을 회복하기 위해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도시재생 뉴딜 사업 공모에 ‘온양 원도심 여성친화형 도시재생 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31일 도시재생특별위원회를 열고 발표한 전국 99곳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최종 대상지에 충남지역에서 아산을 포함한 6곳(아산, 보령, 홍성 부여, 논산, 당진)을 선정했다.

아산시는 여성가족부와 협력해 온천천, 장미마을 일원 16만㎡를 대상으로 하는 ‘양성평등 포용도시! 아산 원도심 장미마을 R.O.S.E. 프로젝트’공모를 신청했다. 그 결과 이번에 최종 선정대상에 이름을 올리며 온양1동(온천동, 실옥동) 일원에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됐다.

이는 충남도내 최종 선정된 6곳의 총사업비 3517억원 중 가장 큰 사업으로 예산은 1152억원 규모다. 이로써 상대적으로 쇠퇴한 원도심의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생활인프라 공급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일반근린형으로 추진되는 온양원도심 도시재생사업은 2019년부터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함께 사업비 1152억원을 투입해 도시재생어울림플랫폼, 신혼행복타운, 아산형 순환임대주택, 성평등거리, 여성크리에이티브랩(창업지원시설), 커뮤니티 상가, 라키비움(도서관, 기록관, 박물관 등 다양한 정보를 서비스하는 복합문화공간을 나타내는 신조어) 등을 조성한다.

이를 통해 성매매 우려지역이던 속칭 ‘장미마을’을 여성, 청년 등 다양한 계층의 사람들이 함께 할 수 있는 안심공간으로 탈바꿈시키고, 빈집, 빈상가를 이용해 청년창업공간, 여성친화형 안심임대주택 조성 등 여성, 청년들이 정착할 수 있는 공간을 지원할 계획이다.

오세현 시장은 “이번 공모 선정은 여성가족부의 컨설팅지원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의 협업, 지역주민, 여성단체, 청년 및 문화예술 활동가, 사회적경제 등 시민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로 가능했다”며 “특히 한전, KT, 온양 MG새마을금고, 온양관광호텔의 지원이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오 시장은 이어 “지역주민, 시민단체와 함께 온양 원도심이 장미마을로 인한 어둡고 쇠퇴한 이미지에서 탈피해 깨끗하고 밝은 상가, 사람들이 모이는 활기 넘치는 거리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산시는 2015년부터 장미마을의 기능전환을 위한 민·관합동 간담회를 20여 차례 개최하고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도시재생대학을 개설해 주민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했다. 또 2017년부터‘도시활력증진지역 개발사업’을 추진하며 주민공동체 활성화 사업을 진행하는 등 온천천과 장미마을 일원 온양원도심 활성화를 진행해 왔다.
<이정구 기자>
yasa3250@empas.com

충남시사기자 cakcr5001@naver.com
“”
- Copyrights ⓒ충남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충남시사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충남시사신문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오르는 쌀값이 무서워?

전국체전 펜싱 박경두 금메달

포스코동우회 광양지회

국제라이온스협회 광양•..

광양112자전거봉사대-광양신문..

옥곡초 개교 89주년 기념 제10..

제10회 진월초등학교 총동문회..

풍부한 단맛과 영양, 자색고구..

공부(工夫)

서민금융지원에 앞장 선 박찬..

 이달의 인물 포터스

군민이 봉인가?
[해남신문]해남교통은 결행 문제가 보도되고 여론이 급속히 안좋아지자 지난 9월 14일 해남신문 ..

고전의 향기
[해남신문]고대 중국 주나라가 동서로 분열된 이후 BC221년 진나라가 중국을 통일하기 까지 약 5..

연말과 '메멘토 모리'
[해남신문]올해도 연말이 되어 '가는 한해'를 뒤돌아 본다. 언제나 그래왔듯 즐겁고 아..
지역분권의 시작과 끝은 주민..
[해남신문]지역분권은 국가로부터 권한이나 필요한 재원을 지역에 이양하여, 지역의 일은 지역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