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05-25 오전 11:32:03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문화생활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나는 내가 아니라 왜 염소인가?

홍주고 출신 채정옥 작가

먹물로 그려낸 진한 농담

0000년 00월 00일(화) 11:14 [홍주일보]

 

↑↑ 서부면 갤러리 짙은에서 첫 개인전을 가지는 채정옥 작가.

ⓒ 홍주일보


작품을 보는 일은 작가의 내면을 엿보는 일이기도 하다. 캔버스에 먹물로 그려진 커다란 나무에 액자 형태의 작은 그림들이 들어가 있다. 빨간색 지붕의 집, 염소, 그리고 액자 곳곳에 그려진 어릴 적 작가의 모습 등은 한편의 이야기 같다. 채정옥(31)작가는 홍주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강남대학교 예체능학부 회화과 졸업, 일러스트레이터로도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 내포미술협회 회원이다.

채 작가는 대학을 졸업하고 곧장 홍동면 본가로 돌아와 한동안 미술학원 담당강사를 지냈다.그러나 그 시간이 참으로 견디기 어려웠다. 직장생활이 잘 맞지 않았고 아이들에게 자유롭게 상상하는 미술이 아닌 획일화한 교육을 하는 것이 어렵게 느껴졌다. 이후 학원을 그만 두고 과감하게 캐나다로 어학연수를 갔다. 다행히 그 곳에서 좋은 인연들을 만나 새로운 경험들을 했다. 시간과 경제력만 된다면 언젠가 꼭 한 번 외국에 나가 생활하고 싶다.

박혜선 작가와의 친분으로 갤러리 짙은을 방문했고 전시회 제의를 받았다. 지금까지 참여 전시는 많지만 개인전은 처음이다. 채 작가는 작품을 준비하며 염소를 떠올렸다. 어릴 적 채 작가의 집에는 동물들이 많았다. 닭과 개, 염소, 고양이 등 그 먹이를 주는 일은 늘 채 작가의 담당이었다. 어느 날 평소와 다름없이 먹이를 들고 염소에게 다가갔다. 그 순간 염소는 말간 눈으로 채 작가를 바라보며 뒷걸음질을 쳤다. 그 모습이 마치 자신의 모습 같았다. 사람과 만나는 순간 매번 움츠려드는 자신을 염소에게서 발견한 것이다.

채 작가는 작가노트에서 '어느새 훌쩍 커버린 아이는 문득 도심 속 상가 쇼윈도우에 비친 염소를 보았다. 어느덧 염소를 닮아 있는 자신을…. 간혹 스치는 신원미상의 군상에게 소리 없이 건조한 슬픔을 직감한다'고 말한다. 전시회 이후 아버지는 "염소 한 마리 더 사줄까?"라고 말했다고 한다. 억눌린, 그리고 채 표현하지 못한 자신의 감정을 종이에, 캔버스에, 나무에 부드럽게 혹은 꾹꾹 눌러 담는다. 내가 염소가 될 수는 없지만 나는 그림을 그림으로서 내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채 작가의 먹물로 그려낸 깊은 마음의 농담이 당신의 마음에 잔잔히 퍼지기를 바래본다.

한편 채정옥 작가의 '나는 내가 아니라 왜 염소인가?' 전시회는 오는 3월까지 서부면 속동갯벌체험관 2층 갤러리 짙은에서 열린다.

김옥선기자 hjn@hjn24.com
“ ⊙사시(社是)=”
- Copyrights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홍주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春興(춘흥)

미세먼지 대책 작은 것부터 시..

꾸며진 신화

김문호 향우 부천시장 출마

해남 차(茶)의 도리를 묻는다

▶구정기신의 어종정호 하유 ..

선거에 임하는 후보자에게 提..

어르신 건강체조 어울 마당

"달리면 기분이 좋아요" 육상 ..

속초 대형건축물 건립 주춤 속..

 이달의 인물 포터스

축사 여름철 고온 예방 사전 ..
[해남신문]해남군이 여름철 고온으로 인한 가축의 스트레스와 전염병 예방을 위해 축사 환풍기 ..

최재희 도의원 예비후보, 홍보..
[해남신문]최재희(민주평화당) 전남도의원 선거 해남군 제1선거구 예비후보가 지난 15일 유권자..

화원면, 청무화과 설명회 열어
[해남신문]화원면사무소는 지난 10일 면사무소 2층 회의실에서 무화과 농가를 비롯해 100여명의 ..
'향우신조 제1항'은 유효한가?..
[해남신문]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고향을 아끼고 사랑하는 광주 향우 4분(정철웅·윤목현·임..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