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1-23 오후 02:30:14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부동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홍동면 벼농사 올해도 풍년 기대돼

계절직 종사자들 노력으로 가뭄 극복

0000년 00월 00일(화) 09:56 [홍주일보]

 

↑↑ 계절직 주호영 씨가 홍동보에 나와있다.

ⓒ 홍주일보


올해는 지난해에 비해 더욱 가뭄현상이 심했다. 5~6월중 3mm도 안 되는 비가 왔다. 이럴 때 저수지에 있는 물로 물 공급을 해야 하는데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사람이 계절직 종사자다.

계절직이란 한국농어촌공사에서 농번기(4월~9월) 6개월 동안 저수지에 있는 물을 관리하도록 지정해주는 사람을 말한다. 홍동저수지에도 세 사람이 계절직으로 근무하고 있다. 이들이 1구간(지정리, 문당리, 금평리), 2구간(화신리, 홍원리, 상반월), 3구간이 홍동보를 통해 팔괘리에 물을 공급하고 있다.

아침 6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용수로를 통해 물을 공급을 하는데 금년에는 심한 가뭄으로 이웃 간 심한 갈등도 발생했다. 이른 아침 물을 공급하기 위해 용수로 점검을 하다보면 논둑풀 깎기를 하면서 풀을 용수로에 버리는 농민도 종종 있다. 홍동면은 5월 하순부터 6월말까지 모심기를 한다. 관행농법(화학비료나 살충제, 제초제 등을 사용해 재배)과 친환경유기농법(화학비료나 살충제, 제초제등을 사용하지 않고 재배)으로 벼를 재배하는 홍동지역은 물 관리가 쉽지 않다.

관행농법으로 재배하는 논은 5월 하순부터 6월초면 모심기가 끝난다. 이때 이 지역에 30일 정도는 집중적으로 물을 공급해 줘야 하는데 홍동보에 있는 물로는 물이 많이 부족한 상황이다.

친환경유기농법은 6월 중순부터 6월 말까지 모내기를 하다 보니 가뭄이 들면 계절직 종사자들의 역할이 더 중요해진다. 극심한 가뭄에도 불구하고 홍동지구는 모내기를 모두 마쳤다. 그간 기다리던 장마에 이달 3~4일 장곡면에 96mm가량의 비가 내리면서 홍동저수지 저수량도 60%를 넘었다. 심한 가뭄이었지만 계절직 종사자들의 노력으로 벼농사 풍년을 기대해 볼만하다.

계절직 종사자 중 한 명은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지정받은 '내고향 물해설가'로 활동하면서 지역에 물의 중요성을 홍보하고 있다. 저수지는 농업용수, 공업용수, 생활용수로도 활용되며 하천 생태환경과 화재진화용으로도 쓰이고 있다.

김기웅 주민기자기자 hjn@hjn24.com
“ ⊙사시(社是)=”
- Copyrights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홍주일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그 나물에 그 밥은 되지 말자

민주당 복지시설 위문품 전달

해남군 4-H연합회 고구마 공동..

계곡농협 다문화부부 합동결혼..

소소한 일상 담아낸 김우성 작..

군립도서관 문화프로그램 접수

해남 수채화동호회 여섯 번째 ..

해남향교 용지사에서 향사제 ..

송지면 취약계층 도배·장판 ..

해남로타리클럽 화장실 신축 ..

 이달의 인물 포터스

사천 참다래 전국 최고 품질 ..
[뉴스사천]2017 대한민국 대표과일선발대회에서 사천시 김동섭 씨가 참다래(골드)분야 최우수상..

가을 들길을 걷다
[해남신문]가을은 한해살이를 마치는온갖 식물의 마지막 매력을뽐내는 계절이다.높은 산을 오르..

촛불혁명과 에베르트인권상
[해남신문]지난 10월 29일은 광화문광장 촛불집회가 시작된지 1주년이다. 촛불집회는 누가 부르..

대흥사 호국대성 서산대사 추..
[해남신문]임진왜란 당시 승병을 이끌고 나라를 구한 호국대성사 서산대사의 호국정신을 기리기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